즐겨찾기 추가 2019.11.16(토) 15:52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의료소식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의료소식

박찬대 의원, 지속가능 사회 위한 환경교육 강화 질의

- 미세먼지, 기후변화가 급격해짐에 따라 환경교육의 중요성 강조 -

2019-10-15(화) 18:33
국회 교육위원회 박찬대의원
국회 교육위원회 박찬대의원(인천 연수구 갑, 더불어민주당) 15일 경상대학교에서 열린 부산.울산.경남교육청 국정감사에서 환경교육 강화에 대해 질의했다.

미세먼지, 기후변화가 급격해짐에 따라 환경교육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환경문제에 대해 비판적 생각과 대안 분석, 지속가능한 시스템을 만드는 능력 강화의 필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이에 따라 환경교육에 관한 특별법이 08년부터 마련되었지만, 10년 동안 사실상 방치되고 있다. 하지만 최근 광역단체와 각 교육청 단위에서 지원 조례가 마련되어, 환경교육에 대한 교육감의 책무를 규정하고 지원하기 위한 시책이 마련되고 있는 추세이다.

하지만 현재 15년부터 중·고등학교 과정에 선택과목으로 지정되어 있는 환경과목에 담당교사가 울산은 40명, 부산은 29명에 불과한 것으로 드러났다. 교과채택율도 매우 낮아 전국 평균이 16.9%인데 비해 부산의 중학교는 1.16%, 고등학교는 10.96%인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의 경우 중학교는 전무하고, 고등학교는 6개의 학교만 채택해 3학년 과정에만 집중 편성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박 의원은 “인간과 자연 시스템의 상호연관성을 이해하는 교육받은 시민을 양성하는 것은 미래교육에서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학생들이 학교에서 환경교육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넓히는 게 반드시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김석준 부산교육감은 “환경교육기본계획을 수립해서 시행하고 학습자료개발과 함께 체험학습을 확대 하겠다.”고 밝혔고, 노옥희 울산교육감은 “환경교육 지원 조례 제정 검토하겠다”며, “자체적으로 환경교육 확대를 위한 세부 프로그램을 마련 중이다”고 답했다.
김성진 kbs@kbs11.kr        김성진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와이비씨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자유게시판FAQ
YBC미디어그룹(www.ybcnews.co.kr) 최초등록일: 2003년 5월 26일 등록변경번호 : 경기 아50940 변경등록일 : 2014년 3월 25일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6번지 에스트레뉴3401호 대표전화 : 070-4801-2051, 02)780-7970 이메일 : ybcnews@ybcnews.co.kr
경기본사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류로 32 센트럴타워 2층 전화 : 031)256-9001
중앙본사: 경기도 평택시 평택4로 104 6층 전화 : 031)611-7970 팩스 : 031)611-797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최숙 청소년보호담당관 : 이충원개인정보취급방침
< YBC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