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1.16(토) 15:52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의료소식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의료소식

김종훈 의원 10명 가운데 2명이 스마트폰 중독 발표

- 7년 새 두 배 이상 증가(2011년 8.4%=> 2018년 19.1%) -
- 외벌이보다 맞벌이 자녀의 스마폰 중독 비율 높아 -

2019-09-27(금) 11:31
김종훈 의원
김종훈 의원실이 한국정보화진흥원에서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2018년) 우리나라 스마트폰 보유자의 19.1%가 스마트폰 중독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폰 보유자의 2.7%는 과위험군에 속했다.

스마트폰 보유자 가운데 중독자가 차지하는 비율은 해마다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1년에는 중독자 비율이 8.4%였는데, 이것이 2018년에는 19.1%로 7년 사이에 두 배 이상 증가했다. 정부가 스마트폰 중독에 대한 다양한 대책을 내놓고 있음에도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다는 사실은 심각성을 증가시킨다.

스마트폰 중독자 비율을 연령대별로 보면 유아동과 60대는 급증세였고 성인은 소폭 증가세였으며, 청소년은 감소세를 나타냈다. 2017년과 2018년의 경우 유아동은 19.1%에서 20.7%로, 60대는 12.9%에서 14.2%로, 성인은 17.4%에서 18.1%로 각각 증가했다. 같은 기간에 청소년은 30.3%에서 29.3%로 1%가 줄어들었다.

예상되는 바이지만, 외벌이 가정의 자녀보다는 맞벌이 가정 자녀의 스마트폰 중독이 더 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아동의 경우 외벌이 가정 자녀는 19.0%였는데 맞벌이 가정 자녀는 22.7%로 3.7%가 높았다. 청소년의 경우 외벌이 가정 자녀는 28.5%였는데, 맞벌이 자녀 가정의 자녀는 30.2%였다. 맞벌이 자녀에 대한 차별화한 스마트폰 중독 대책의 필요성을 알려주는 대목이다.

참고로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스마트폰 “중독”이라는 용어 대신 “과의존”이라는 용어를 사용한다. 그러나 국가정보화기본법에서 사용하는 법률상의 용어는 “중독”이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중독”이라는 용어가 갖는 부정적인 이미지를 고려하여 이를 법에서도 “과의존”으로 바꾸려고 하고 있다.

김종훈 의원은 “우리나라 스마트폰 중독이 점점 심각해지고 있어서 큰일”이라고 지적하면서 “특히 유아동과 노년층에서 중독자가 증가하고 있는 만큼 이 계층에 대한 특단의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성진 kbs@kbs11.kr        김성진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와이비씨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자유게시판FAQ
YBC미디어그룹(www.ybcnews.co.kr) 최초등록일: 2003년 5월 26일 등록변경번호 : 경기 아50940 변경등록일 : 2014년 3월 25일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6번지 에스트레뉴3401호 대표전화 : 070-4801-2051, 02)780-7970 이메일 : ybcnews@ybcnews.co.kr
경기본사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류로 32 센트럴타워 2층 전화 : 031)256-9001
중앙본사: 경기도 평택시 평택4로 104 6층 전화 : 031)611-7970 팩스 : 031)611-797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최숙 청소년보호담당관 : 이충원개인정보취급방침
< YBC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