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10.29(목) 17:37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의료소식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의료소식

[경기도 정책 브리핑] 공중·민간화장실 1천여 곳 대상 여성안심 환경개선 추진한다

-15일, 경기도 여성안심 화장실 추진 계획 발표

2020-10-15(목) 17:36
이순늠 경기도 여성가족국장은 15일 기자회견을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경기도 여성안심 화장실 환경개선 계획’을 발표했다.

경기도 여성안심 화장실 추진 계획은 화장실이라는 공간이 언제든 범죄발생 가능성이 도사리는 불안의 장소로 인식되고 있고 특히 민간영역의 소규모 화장실의 치안은 매우 취약함에 따라 범죄로부터 안전한 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정책은 2020년부터 2025년까지 5년 동안 500여 공중화장실에 안심비상벨과 이상음원 감지시스템 등을 설치․운영할 예정으로, 사물인터넷(IoT)기술과 접목된 이 시스템은 비상벨을 누르거나 비명을 질렀을 때 이를 감지해 관제 서버를 통해 담당자와 지구대 상황실에 바로 전달되게 된다.

현재 1만689개소로 파악된 경기도의 공중화장실 중 비상벨이 설치된 곳은 1,960개로 18%에 이르며, 도는 관할 경찰서와 협력해 시설개선을 필요로 하는 공중화장실을 선정한 후, 안심비상벨과 이상음원 감지시스템 등을 지원할 방침이다. 또, 건물이나 상업지역에 설치된 민간화장실에 대한 안심환경 조성 방안도 추진된다.

경기도는 우선 내년에 시군별로 2~3명씩 총 100명의 민간화장실 여성안심 컨설팅단을 운영하고,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 자율방범대, 마을공동체 등 민간과 협업해 상업지구에 위치한
민간화장실 치안시설 현장점검에 나설 계획이다.

이번 점검을 통해 지역 내 안전 취약 화장실을 우선 발굴한 뒤 셉티드(CPTED·환경설계를 통한 범죄예방) 방식의 시설보완과 환경개선을 실시하고, 비상벨, 안심거울, 불법 촬영을 차단하는 안심스크린, 특수형광물질 도포 등 각 화장실의 실정에 맞는 환경개선 방안을 적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도는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 동안 약 480여개 화장실에 안심환경 시스템을 적용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2019년부터 실시한 화장실 불법촬영 점검 지원 사업을 내년에도 이어간다.
불법촬영 탐지장비를 활용해 공중화장실을 정기 점검하고, 특별 수시 점검을 지속 실시하며, 점검을 필요로 하는 곳에 탐지장비를 대여하는 서비스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이주희 기자 ybcnews@ybcnews.co.kr        이주희 기자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와이비씨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YBC미디어그룹(www.ybcnews.co.kr) 최초등록일: 2003년 5월 26일 등록변경번호 : 경기 아50940 변경등록일 : 2014년 3월 25일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6번지 에스트레뉴3401호 대표전화 : 070-4801-2051, 02)780-7970 이메일 : ybcnews@ybcnews.co.kr
경기본사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류로 32 센트럴타워 2층 전화 : 031)256-9001
중앙본사: 경기도 평택시 평택4로 104 6층 전화 : 031)611-7970 팩스 : 031)611-797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최숙 청소년보호담당관 : 이충원개인정보취급방침
< YBC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