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2.14(토) 15:55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의료소식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의료소식

골든타임 지켜 생명 살린 군인

- “골든 타임”, 빛을 발한 초기 대응
- 심정지 발생 후 심폐소생술, 4분 만에 의식 찾아

2019-07-22(월) 16:08
공군 제10전투비행단 탄약중대 황광섭 준위
공군 제10전투비행단(이하 10전비) 탄약중대 황광섭 준위(준사관 101기)가 운동 중에 쓰러진 심정지 환자를 신속한 응급처치로 살려낸 사실이 공군페이스북 홈페이지에 제보되며 뒤늦게 알려져 주목을 받고 있다.

’2019년 7월 1일, 10전비 황광섭 준위는 수원 올림픽공원에서 운동을 하는 도중에 테니스장에서 사람이 쓰러지는 것을 목격했다. 황 준위는 신속히 환자의 의식, 맥박, 호흡이 없음을 확인한 후, 심정지로 예상하여 주변사람에게 119신고 및 자동 심장 충격기((구)심장 제세동기)를 요청했다.

약 4분간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던 중 환자의 의식이 돌아왔고, 119구급대원이 도착하여 수원시 인계동 동수원 병원으로 환자를 이송했다. 이후 환자는 아주대학교 병원 및 삼성병원에서 정밀 검사(CT, X-레이, 혈액검사)를 실시하고 무사히 퇴원했다.
공군 페이스북 홈페이지에 해당 제보글 [자료=공군 제10전투비행단]

사고자 유 모 씨는 “현재는 건강이 호전되어 자가에서 안정을 되찾아 일상생활을 하고 있다.”며 “신속하게 응급조치를 해주신 황광섭 준위를 생명의 은인으로 생각하고 감사하다.” 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황 준위는 “국민을 지키는 군인으로서 당연한 일을 한 것이고,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어서 진심으로 기쁘다.”며, “평소 항의대대에서 응급처치 교육을 받은 것이 긴급한 상황에서도 몸이 먼저 반응하게 만들었다.”고 밝혔다. 덧붙여, “국민 모두가 응급상황을 다른 사람의 일이라고 생각하지 않고, 응급처치를 적극적으로 배우고 실천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10전비는 매 분기 장병들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을 실시하여 위급한 상황이 발생 시 즉각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이충원 기자 ybcnews@ybcnews.co.kr        이충원 기자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와이비씨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자유게시판FAQ
YBC미디어그룹(www.ybcnews.co.kr) 최초등록일: 2003년 5월 26일 등록변경번호 : 경기 아50940 변경등록일 : 2014년 3월 25일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6번지 에스트레뉴3401호 대표전화 : 070-4801-2051, 02)780-7970 이메일 : ybcnews@ybcnews.co.kr
경기본사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류로 32 센트럴타워 2층 전화 : 031)256-9001
중앙본사: 경기도 평택시 평택4로 104 6층 전화 : 031)611-7970 팩스 : 031)611-797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최숙 청소년보호담당관 : 이충원개인정보취급방침
< YBC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