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10.14(월) 19:22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단양 매포농촌중심지사업 ···"추진위 지나친 간섭"차질

-착공이후 추진위와 시행사 측의 갈등이 불거지면서 난항-
-A 임원이 공사 하청을 받으려는 과정에서 협력업체간 폭력사태-

2019-07-12(금) 12:18
단양군의 경우 올 초부터 80억원(국비포함)을 들여 매포읍 일원 기초생활기반시설 개선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도로블럭 공사.
충북 단양군 매포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이하 농촌중심지사업)이 해당 지역주민들로 구성된 사업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의 지나친 간섭으로 공사추진에 차질을 빚고 있다.

농촌중심지사업은 농촌의 정주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추진되는 것이다.

단양군의 경우 올 초부터 80억원(국비포함)을 들여 매포읍 일원 기초생활기반시설 개선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공사는 한국농어촌공사가 위탁 받아 시행하고 있다.

그러나 착공이후 추진위와 시행사 측의 갈등이 불거지면서 난항을 겪고 있다.

실제로 추진위 A 임원이 공사 하청을 받으려는 과정에서 협력업체간 폭력사태까지 벌어져 법정싸움이 진행되고 있다.

지난 6월 27일에는 건설자재인 투수블럭과 관련해 추진위가 문제를 제기해 시공사가 농어촌공사에 공사 중단을 요청하기도 했다.

결국 투수블럭이 조달청 구매가 확정된 제품이란 것이 확인되면서 2주일 만에 공사가 재개됐다.

또한 추진위는 현장 중장비를 매포지역 소재의 장비 업체 것을 요구하다, 지역 업체 장비로 확인되자 이번에는 업체 대표자 매포 상주 조건을 내걸어 갑질 논란이 불거졌다.

이밖에도 추진위 이해관계자 배제 조항 위배, 추진위원 공사 직접 수주, 부정 청탁 등 잡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결국 한국농어촌공사는 추진위에 농촌중심지사업과 관련 업종에 있는 위원 배제를 요청하는 공문을 발송하기도 했다.

단양군도 추진위에 공사 간섭 자제를 공식적으로 요청했다.

공사업체 관계자는 "연말 준공을 맞추기 위해서는 현재의 공정이 35~40%정도 진척돼야 하는데 실상은 5%에 불과하다"며 "착공 당시 추진위 한 위원이 하도급을 부탁했는데 사실상 압력으로 많은 부담을 느꼈다"고 하소연했다.

한편 최상근 추진위원장은 "자재변경 요청은 추진위가 제대로 사실 파악을 하지 못해 빚어진 일"이라며 "일부 위원들의 공사 개입이나 민원제기는 해당 위원에게 직접 물어보라"며 답변을 피했다.
남기봉 namji2580@daum.net        남기봉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와이비씨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자유게시판FAQ
YBC미디어그룹(www.ybcnews.co.kr) 최초등록일: 2003년 5월 26일 등록변경번호 : 경기 아50940 변경등록일 : 2014년 3월 25일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6번지 에스트레뉴3401호 대표전화 : 070-4801-2051, 02)780-7970 이메일 : ybcnews@ybcnews.co.kr
경기본사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류로 32 센트럴타워 2층 전화 : 031)256-9001
중앙본사: 경기도 평택시 평택4로 104 6층 전화 : 031)611-7970 팩스 : 031)611-797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최숙 청소년보호담당관 : 이충원개인정보취급방침
< YBC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