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19.05.22(수) 21:03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인물
스페셜인터뷰
동정
사람과 사람들
오늘의 공무원
기업탐방
인사/부고
알림

나라위해 헌신한 분들이 존경 받는 사회 돼야 할 것!

- 최대호 안양시장, 20일 애국지사 김국주 옹 찾아 유공자 문패 부착

2019-02-21(목) 16:09
최대호 안양시장이 지난 20일 애국지사인 김국주 옹(남, 95세, 갈산동)을 찾아 독립을 위해 헌신한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고 안양시가 밝혔다.

이날 방문은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진행되고 있는 생존애국지사 자택 명패달기운동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경기남부보훈지청장 ․ 광복회안양시지회장과 같이 김국주 옹 자택을 방문한 최 시장은 독립유공자가 사는 집임을 상징하는 명패를 함께 부착하고, 나라위해 기꺼이 헌신한 국가유공자가 예우 받는 사회가 돼야 한다며 김 옹 내외와 환담을 나눴다.

95세의 고령인 김국주 옹은 1924년 함경남도 원산에서 태어났다. 광복군 소속으로 있으면서 일제 강점기 막바지였던 1944년 중국 서주(徐州)지역에서 공작을 전개했다.
1945년에는 안휘성(安徽省) 하류(河溜)지구 연락챔임자로 임명돼 지하거점 확보를 위해 활동했으며, 상해지구 공작활동에도 참여하는 등 광복군 활동에 혁혁한 공을 세웠다.

김국주 옹은 이와 같은 공로로 1977년 건국포장을 수상했다.

현재 안양에는 5천746명의 국가유공자가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안양시는 오는 2021년까지 3개년 사업으로 국가유공자 자택 명패달기 운동을 전개하게 되며, 특히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주년인 올해 이를 기리는 다양한 행사를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최 시장은 이날 김 옹 자택방문에 앞서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는 보훈단체장 간담회를 열어, 독립유공자를 포함한 모든 애국지사들이 사회적으로 존경받아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충원, 김두일 기자 ybcnews@ybcnews.co,kr        이충원, 김두일 기자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와이비씨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자유게시판FAQ
YBCNEWS(www.ybcnews.co.kr) 최초등록일: 2003년 5월 26일 등록변경번호 : 경기 아50940 변경등록일 : 2014년 3월 25일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6번지 에스트레뉴3401호 대표전화 : 070-4801-2051, 02)780-7970 이메일 : ybcnews@ybcnews.co.kr
경기본사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류로 32 센트럴타워 2층 전화 : 031)256-9001
중앙본사: 경기도 평택시 평택4로 104 6층 전화 : 031)611-7970 팩스 : 031)611-797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이준수 청소년보호담당관 : 이충원개인정보취급방침
< YBC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